섹션

국제유가, 미중 무역갈등 속 약세…WTI 2.1%↓

국제유가는 3일(현지시간)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2.1%(1.16달러) 하락한 53.9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12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30분 현재 0.52%(0.30달러) 내린 58.3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브렌트유는 장중 1%대 하락하다가 다소 낙폭을 줄인 상태다.

미국과 중국의 고위급 무역협상이 늦어지는 상황과 맞물려 무역전쟁발(發) 경기둔화 우려가 커지면서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국제 금값은 강세를 보였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1.7%(26.50달러) 오른 1,555.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중 무역갈등이 이어지면서 안전자산인 금의 투자 매력이 부각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