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CEO

NH농협은행, 에너닷과 태양광발전시설 IoT관리시스템 도입 업무 제휴

By 박성민 기자 (smpark@ ​) 2019.09.04 10:29:40



NH농협은행은 지난 3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EnerDoT(에너닷)과 태양광발전시설 IoT관리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IoT(Internet of Things)는 사물 인터넷을 말한다. 사물 하나하나가 인터넷과 연결된다는 의미이다.

에너닷은 2018년 설립된 신재생에너지 데이터 통합 플랫폼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자 NH디지털혁신캠퍼스 입주 기업으로, 태양광발전시설 담보물에 대한 효율적인 사후관리시스템 구축을 NH농협은행에 제안하며 협약이 이뤄졌다.

이번 업무제휴 협약 체결로 NH농협은행과 에너닷은 내년 하반기 목표로 IoT를 활용한 태양광발전시설 담보물 사후관리 모니터링 시스템과 태양광발전소 데이터 표준화 및 통계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정보력이 부족한 농민들에게 태양광발전시설 입지 분석 컨설팅 및 시공을 연계하는 부가서비스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협약식에 참여한 송수일 여신심사부문 부행장은 "NH농협은행의 여신업무와 디지털 혁신기술이 만난 최초 사례로, 성공적인 협업 모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며 "시범 도입 후 확대 시행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
▲(왼쪽부터) 이동영 에너닷 대표, 송수일 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부행장
​ ▲(왼쪽부터) 이동영 에너닷 대표, 송수일 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부행장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