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 10월초 워싱턴서 재개 합의

By 장선희 기자 2019.09.05 13:29:51

미국과 중국이 상호 추가 관세 부과를 한 가운데 오는 10월 고위급 무역 협상을 재개하기로 했다. 이에 미·중 무역 갈등이 접점을 찾을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5일 중국중앙TV에 따르면 미·중 무역 협상의 중국 측 대표인 류허(劉鶴) 부총리는 이날 오전 미 협상대표단인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과 통화에서 10월 초 워싱턴에서 제13차 미·중 경제무역 고위급 협의를 갖기로 합의했다.

이날 통화에서 양측은 이달 중순 실무진 협의를 통해 이번 고위급 협상에서 실질적인 진전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충분한 준비를 하기로 했다.

양측은 공동의 노력으로 실제 행동을 취해 협상을 위한 좋은 여건을 만들어야 한다는 데 공감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중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