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산업

SPC삼립 미각제빵소, 출시 5개월 만에 600만개 판매

By 박성민 기자 (smpark@) 2019.10.07 09:55:41

SPC삼립은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 미각제빵소가 출시 5개월 만에 60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미각제빵소는 지난 5월 '본질에 충실한 빵'을 콘셉트로 설목장 유기농 우유, 천일염, 이즈니버터 등 엄선된 고급 원료와 별립법, 탕종법, 저온숙성법 등 제품별 본연의 맛을 살릴 수 있는 공법을 적용해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해 선보인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라고 설명한다.

현재까지 8종의 제품을 선보였다.

가장 많이 팔린 제품은 설목장 유기농 우유를 사용해 부드럽고 촉촉한 '카스텔라롤'로 약 200만개가 판매됐으며 '크림치즈식빵'과 '초코소라빵'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했다.

미각제빵소는 기존 제품보다 높은 가격에도 불구하고 고급화된 소비자들의 입맛과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트렌드에 부합해 인기를 얻으며 SPC삼립 제빵사업 부문의 신성장동력으로 떠오르고 있다.

SPC삼립 마케팅 담당자는 "베이커리 수준의 프리미엄 제품을 가까운 편의점과 마트에서 편리하게 접할 수 있게 한 것이 주효했다"며 "다양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연내 1000만개 판매 돌파와 내년 매출 300억원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SPC삼립은 미각제빵소 마케팅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패키지 리뉴얼을 진행했다. 브랜드명을 더욱 강조하고 레트로 감성의 제빵소 이미지를 적용했으며 제품에 사용된 원료와 공법이 잘 보이도록 해, 프리미엄 베이커리 콘셉트를 강조했다.

신제품도 추가로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설목장 유기농 우유를 사용한 고소한 파운드 케이크인 '호두파운드', SPC삼립이 최근 독점판매 계약을 맺은 크래프트하인즈사의 크림치즈를 넣은 '크림치즈플랫브레드' 등 2종이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