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산업

KEB하나은행, DLF 판매 금감원 검사 앞두고 관련 자료들 삭제

By 박성민 기자 (smpark@ ​) 2019.10.08 15:48:36

KEB하나은행이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판매에 대한 금융감독원의 검사를 앞두고 관련 자료들을 삭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관련해 금감원은 포렌식 복구 중이다.

이 같은 정황은 금감원이 최근 중간 검사 결과를 발표하고 나서 우리은행과 KEB하나은행에 대한 추가 검사에 착수했을 때 파악됐다.

8일, 금감원을 상대로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실무 책임자인 김동성 은행 담당 부원장보는 "포렌식 요원을 투입해 복구 중이다"라며 "복구율이나나 건수는 정확히 말할 단계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조직적 자료 삭제 부분에 대한 의심에 대해 검사를 더 할 것이고 법률 검토도 하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채용 비리'와 관련한 검사 때에도 관련 자료를 삭제하기도 했었다. 금감원은 KEB하나은행의 클라우드 시스템에서 이를 복원해 비리를 밝혀냈었다.


​
<사진=박성민 기자>
​
​ <사진=박성민 기자> ​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