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산업

오비맥주 글로벌 본사 AB인베브, 환경 분야 유망 창업가 발굴·지원

By 박성민 기자 (smpark@) 2019.10.11 15:04:25



오비맥주는 글로벌 본사이자 세계 최대 맥주 회사인 AB인베브가 글로벌 지속가능 이슈 해결을 위해 환경 분야의 유망한 창업가를 발굴 및 지원하기 위한 '100+ 엑셀러레이터'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AB인베브는 농업, 수자원관리, 재활용패키징, 기후변화 등 지속경영 분야에서 혁신적인 아이디어나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파트너로 상생하겠다는 취지로 전 세계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이번 공모전을 기획했다.

AB인베브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지속경영과 관련된 총 6개 분야의 도전 과제를 제시한다.

6개 분야는 ▲수자원관리 ▲스마트 농업 ▲재활용패키징 ▲기후변화 대응(탄소배출 저감, 신재생에너지) ▲부산물(담금박 등) 업사이클링 ▲건전음주 등이다.

스타트업 기업은 도전 과제와 연관된 자체 개발 아이디어와 솔루션을 제출해 공모전에 참가하면 된다. 선발된 기업은 최대 10만 달러 규모의 지원금 외 멘토링 및 교육을 지원받게 되며 다양한 세션을 통해 네트워킹 기회도 얻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국내 스타트업 기업은 31일 오후 3시까지 100+ 엑셀러레이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내·외부 전문가 심사를 통해 12월에 최종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AB인베브가 선언한 친환경 기업 비전 '100+ 지속경영 4대 목표'의 일환이다. AB인베브는 스마트 농업, 수자원 관리, 재활용 패키징, 기후변화 대응 등 4개 분야에서 100년 이상 지속가능한 업체를 만들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