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산업

지프 16번째 전용 전시장, 동탄에 열어

By 박성민 기자 (smpark@) 2019.10.11 15:23:19

지프의 16번째 전용 전시장이 동탄에 오픈한다.

이에 따라 기존 17개 전시장에서 18개 전시장으로 네트워크 규모가 확장됐다.

"총면적 430㎡(약 130평) 규모의 신축 건물로, 차량 전시 공간과 컨설팅 룸, 고객 라운지가 한눈에 들어오는 오픈 구조로 보다 넓은 개방감을 제공한다"며 "모던 블랙과 내추럴 우드 컬러의 조합으로 고급스러움은 물론 지프 고유의 아웃도어 감성을 전달한다"고 FCA코리아는 10일 전했다.

특히, 지프의 대표 차량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히어로 카 존', 차량 컬러, 인테리어 등 다양한 옵션들을 맞춤형으로 선택하고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피팅 라운지', 1:1 맞춤형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컨설팅 존’이 마련됐다.

고객들은 첨단 터치식 스펙 보드를 통해 전시 차량의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수도권 최대 규모의 산업 클러스터인 동탄테크노밸리의 핵심 입지에 위치해 있다는 설명이다.

풍부한 배후수요와 경부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도로(예정) 등 편리한 교통 환경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한다.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이 수원 지프 전용 전시장과 더불어 오산, 용인, 안성, 화성 등 경기 지역 고객들의 접근성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픈 기념으로 12일 사전예약 및 방문 고객 대상 시승 및 체험 행사가 개최된다.

전시장을 방문해 구매상담 및 시승을 진행하는 모든 고객에게 아웃도어 활동 및 나들이 시 실용적으로 쓸 수 있는 다기능 폴딩박스를 증정하고 현수막 등 버려지는 자원들과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업사이클링 에코백에 자신이 선택한 지프 문양을 부착하는 DIY 프로그램을 운영, 고객들에게 지프 브랜드 경험과 더불어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매 월 셋째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지프 카페 데이'를 맞아 19일에는 ‘이동식 오프로드 모듈’ 체험행사도 열린다.

FCA 코리아 파블로 로쏘 사장은 "경기 지역 고객들의 높은 수요에 보다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을 신설하게 됐다"며 "연 내 분당과 원주 전시장의 변환 작업도 마무리해 전국 18개의 지프 전용 전시장을 완성, 네트워크 및 고객 접점 강화를 통한 질적/양적 성장 모두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