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대한항공, 중국 우한에 마스크 4만장 전달

대한항공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막대한 피해를 받고 있는 중국 우한 지역 주민들을 위해 긴급 구호 물품을 지원했다.

19일 대한항공은 베이징 행 KE855편을 통해 우한 주민들을 위한 KF94타입 마스크 4만장을 중국 홍십자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대한항공

중국 홍십자회는 한국 적십자격의 단체로 대한항공이 전달한 마스크는 홍십자회 주관으로 우한 지역의 지정 병원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라오스 댐사고(2018년), 페루 홍수(2017년), 피지 사이클론(2016년), 네팔 지진(2015년) 등 재난 현장에 구호품 지원과 구호물품 무상 수송한 바 있다.

이와 관련 회사 측은 평소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나눔경영 철학에 의해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이 꾸준히 실천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적으로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