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이정수 세탁비 7개월 외상 플렉스 기쁨 표현…대중 정서 헤아리지 못한점 아쉽다

22일 개그맨 이정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7개월 동안 밀린 세탁비 140만원을 결제한 영수증을 공개했다.

이정수는 "이사가는 날 세탁비 정산" 한다며 키가 큰 방송인 서장훈을 빚대 "영수증이 서장훈"이라는 해시태그까지 남기기도 했다.

이를 믿지 못하는 네티즌들에게도 실화힘을 인증했다.

현재 해당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7개월 동안 외상한 점을 두고 네티즌의 뭇매가 이어졌기 때문이다.

이정수 세탁비
이정수 인스타그램 캡처

이정수의 이날 게시물은 그동안 내지 못한 외상값의 불편함이 해결되어 이를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다만 7개월 간의 외상이라는 점에서 이를 받아들이기 힘든 대중의 정서를 헤아리지 못한 점은 아쉬운 대목이다.

이정수는 2002년 KBS 17기 공채개그맨으로 데뷔하였으며 유행어로는 "내가 누구게"가 있다. 그는 채널A 교양프로그램 행복한 아침 고정패널로 활약하고 있으며 가족은 아내와 딸 하나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