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슈가 대취타, 공개 하루도 안되 50여개국 아이튠즈 '1위'

방탄소년단 슈가 믹스테이프 'D-2' 표지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경일보=김영 기자] 방탄소년단(BTS) 슈가의 믹스테이프가 세계 아이튠즈 차트 정상을 휩쓸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어거스트 디'(Agust D)라는 활동명으로 공개한 슈가의 믹스테이프 'D-2'가 23일 오전 8시 기준 미국, 캐나다, 프랑스, 스웨덴, 사우디아라비아, 일본, 페루 등 전 세계 80개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고 이날 밝혔다.

'D-2'는 슈가가 2016년 내놓은 첫 믹스테이프 '어거스트 디' 이후 약 4년 만의 작품으로, 전날 오후 6시에 깜짝 공개됐다.

타이틀곡 '대취타'는 세계 50개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이 노래는 왕실 행진음악인 대취타를 샘플링해 만들어진 한국적 사운드와 자신을 '범'에 비유해 힘 있게 쏟아내는 슈가의 래핑이 조화된 곡이다.

궁궐과 저잣거리 등을 배경으로 한 '대취타' 뮤직비디오는 이날 정오께 유튜브에서 조회수 2천만 건을 돌파하기도 했다. 이 뮤직비디오에는 팀 동료인 정국과 진이 카메오로 출연했다.

슈가가 전곡 10곡의 작사·작곡에 참여해 자신의 내면에 있는 솔직한 이야기와 감정을 직설적으로 풀어냈다.

아이튠즈 애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