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GS25 내일부터 비말차단 마스크 판매개시

편의점에서도 25일부터 비말 차단 마스크가 풀린다. 24일 편의점 업계와 마스크 업계에 따르면 편의점 GS25를 운영하는 GS리테일은 25일부터 GS25 매장 중 지하철역 안에 있는 일부 매장을 중심으로 장당 500원에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한다.

GS25

GS리테일은 또 슈퍼마켓 GS더프레시의 주택가 매장, 헬스앤뷰티(H&B) 스토어 랄라블라의 일부 점포에서도 25일부터 비말 차단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이다.

판매 매장은 총 20여곳으로, GS리테일은 일단 역세권과 주택가 매장부터 판매를 시작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물량이 많지 않아 구매 수량은 1인당 1상자(20장)로 제한된다.

비말차단마스크

GS리테일은 이후 물량을 추가로 확보해 다음 달 2일부터는 GS25, 랄라블라, GS더프레시 전국 매장으로 판매처를 확대할 계획이다.

다음 주부터는 매주 30만장 정도가 공급될 것으로 보이며, 물량 공급이 안정될 때까지는 1인당 구매 제한을 둘 방침이다.

대형마트에 이어 편의점 업계에서도 비말 차단 마스크 판매가 시작되면서 온라인에 이어 오프라인에서도 비말 차단 마스크 판매가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