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증시

뉴욕증시

뉴욕증시, 기업 호실적에 환호…다우 2.17% 급등 마감[ 2018.10.17 09:43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지수는 기업의 호실적에 힘입어 큰 폭 올랐다. 16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47.87포인트(2.17%) 급등한 25,798.4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9.13포인트(2.15%) 상승한 2,809.9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214.75포인트(2.89%) 급등한 7,645.49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美기업 실적 호조 로 큰 폭 상승…프랑스 1.53%↑[ 2018.10.17 09:39 AM ]

16일 유럽 주요국 증시는 미국 기업 실적 호조, 이탈리아의 예산을 둘러싼 유럽연합(EU)과 이탈리아 간 긴장완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협상에 대한 진전 기대감 등이 겹치면서 큰 폭으로 상승한 가운데 마감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7,059.40으로, 전날보다 0.43% 오른 가운데 장을 마감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골드만·모건 호실적에 안도 상승 출발[ 2018.10.17 09:37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6일 주요 기업의 호실적에 힘입어 상승 출발했다. 오전 9시 59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31.95포인트(0.92%) 상승한 25,482.50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5.56포인트(0.93%) 상승한 2,776.3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92.95포인트(1.25%) 상승한 7,523.69에 거래됐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 금리 동향 주시…다우 0.35% 하락 마감[ 2018.10.16 09:25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국채금리 동향과 주요 기술기업 실적 등을 주시하는 가운데 하락 마감했다. 15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9.44포인트(0.35%) 하락한 25,250.5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6.34포인트(0.59%) 내린 2,750.7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6.15포인트(0.88%) 하락한 7,430.74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미 금리 동향과 주요 기업 실적, 언론인 실종사건을 둘러싼 미국과 사우디아라비아의 갈등 등을 주시했다. 브렉시트 관련 논란도 다시 불거졌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지난주 급락장서 반등 기대에 소폭상승…독일 0.8%↑[ 2018.10.16 09:20 AM ]

유럽 주요 증시는 15일(현재시간) 지난 주 후반 급락 장에서 기술적 반등을 기대하는 심리에 소폭 상승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0.48% 오른 7,029.22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도 0.78% 상승한 11,614.16으로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02% 낮은 5,095.07로 마쳐 제자리걸음했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는 0.5% 회복한 3,210.37을 기록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 금리 움직임 주시 보합 출발[ 2018.10.16 09:18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5일 미국 국채금리 움직임을 주시하는 가운데 혼조세로 출발했다. 오전 9시 50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7.72포인트(0.11%) 상승한 25,367.71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76포인트(0.10%) 하락한 2,764.3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6.44포인트(0.49%) 하락한 7,460.45에 거래됐다. 시장은 미 경제지표와 국채금리 움직임, 브렉시트 합의 불발 등 유로존 정치 상황 등을 주시했다. 언론인 실종 사태를 둘러싼 미국과 사우디아라비아의 갈등도 변수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물가 둔화에도 공포 지속…다우 2.13% 급락 마감[ 2018.10.12 09:26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물가 상승 부담이 줄었는데도 공포 심리가 해소되지 못하며 재차 급락했다. 11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45.91포인트(2.13%) 급락한 25,052.8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7.31포인트(2.06%) 내린 2,728.3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92.99포인트(1.25%) 하락한 7,329.06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美 금리인상 우려 이어지며 일제히 급락[ 2018.10.12 09:23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11일(현지시간) 미국의 추가 금리 인상 우려가 이어지면서 폭락했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날 종가보다 1.94% 내린 7,006.93으로 장을 마쳤다. 영국 증시는 올해 4월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BP, 로열더치셸 등 에너지기업들의 낙폭이 특히 컸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도 5,106.37로 하루 사이에 1.92% 폭락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11,539.35로 1.48% 내렸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물가 우려 완화에도 하락 출발[ 2018.10.12 09:17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1일 미국의 9월 소비자물가가 예상보다 덜 오른 데 안도하면서도 하락세로 출발했다. 오전 9시 38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48.17포인트(0.58%) 하락한 25,450.57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5.55포인트(0.56%) 내린 2,770.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7.84포인트(0.51%) 하락한 7,384.21에 거래됐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금리·기술주 불안 공포…다우 3.15% 폭락 마감[ 2018.10.11 09:29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 국채금리 상승 부담과 기술주 불안 우려가 겹치며 폭락했다. 10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31.83포인트(3.15%) 폭락한 25,598.7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94.66포인트(3.29%) 급락한 2,785.6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15.97포인트(4.08%) 폭락한 7,422.05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伊불안·美국채 상승 우려속 일제히 하락[ 2018.10.11 09:19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재정 정책에 대한 우려와 미국 국채 금리의 상승 우려 등으로 일제히 하락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7% 떨어진 7,145.74로 거래를 마쳤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5,206.22%로 장을 마감해 2.11% 하락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2.21% 떨어진 11,712.50으로 장을 종료했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는 1.65% 떨어진 3,266.90을 기록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 금리 반등 주시 하락 출발[ 2018.10.11 09:07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0일 미국 국채금리 움직임을 주시하는 가운데 하락 출발했다. 오전 9시 41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92.71포인트(0.35%) 하락한 26,337.86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3.80포인트(0.48%) 내린 2,866.5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5.13포인트(0.84%) 하락한 7,672.89에 거래됐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금리 급등세 진정…다우 0.21% 하락 마감[ 2018.10.10 09:12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국채금리의 급등세가 진정되면서 혼재됐다. 9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6.21포인트(0.21%) 하락한 26,430.5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4.09포인트(0.14%) 내린 2,880.3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07포인트(0.03%) 상승한 7,738.02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미 국채금리 움직임을 주시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경기둔화 우려 등으로 하락 후 장 막판 상승세[ 2018.10.10 09:10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9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내년 예산안에 대한 우려와 세계 경제 둔화 우려 등으로 하락했다가 장 막판 상승세로 돌아섰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06% 상승한 7,237.59로 거래를 마쳤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35% 오른 5,318.55로 장을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도 0.25% 상승한 11,977.22,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는 0.44% 오른 3,322.65를 각각 기록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 금리 추가 상승 하락 출발[ 2018.10.10 09:00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9일 미국 금리가 추가 상승한 데 따라 하락 출발했다. 오전 9시 33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8.34포인트(0.18%) 하락한 26,438.44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3포인트(0.18%) 하락한 2,879.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62포인트(0.07%) 내린 7,730.33에 거래됐다.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 일본어 버전도 세계 휩쓸어

세계적인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어 곡으로도 해외 음원 시장을 휩쓸었다.

트와이스, 일본 정규 1집 오리콘 월간차트 첫 정상

걸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정규 1집 'BDZ'로 오리콘 월간 앨범차트 1위에 처음 올랐다.

아시아의 별 보아, 24일 정규 9집 '우먼'으로 컴백

가수 보아(32)가 오는 24일 정규 9집 '우먼'(WOMAN)으로 컴백한다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