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해외증시

해외증시

유럽증시

유럽증시, 美고율관세 우려·북미회담 취소속 일제히 하락[ 2018.05.25 09:43 AM ]

유럽 주요 증시는 24일(현지시간) 미국이 수입산 자동차에 대한 고율 관세 방안을 꺼내 들어 무역전쟁에 대한 위기감이 고조되자 일제히 하락했다. 더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을 전격 취소한 점도 하락세를 부추겼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보다 0.92% 떨어진 7,716.74로 장을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12,855.09로 0.95% 내려갔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북미 정상회담 무산…다우 0.30% 하락 마감[ 2018.05.25 09:37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북한과 미국의 6월 정상회담이 무산된 여파로 하락했다. 24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5.05포인트(0.30%) 하락한 24,811.76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53포인트(0.20%) 내린 2,727.7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53포인트(0.02%) 낮은 7,424.43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이날 북한 문제와 무역갈등 등 정치 이슈에 초점을 맞췄다. 5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이후 미국 국채금리와 유가 동향도 주목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다시 고개 든 미·중 무역 갈등 불안감에 하락[ 2018.05.24 09:26 AM ]

유럽 주요 증시는 23일(현지시간)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이 완전히 해소되지 않았다는 우려 때문에 일제히 하락하며 전날 상승분을 고스란히 내줬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보다 1.13% 하락한 7,788.44로 마감하며 상승세가 꺾였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도 1.32% 내린 5,565.85를 기록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1.47% 하락한 12,976.84로 마감했으며, 범유럽지수인 Stoxx 50지수는 1.27% 내린 3,541.70을 기록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연준 빠른 긴축 우려 완화…다우 0.21% 상승 마감[ 2018.05.24 09:24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중국과의 무역협상 불확실성에도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완화적인 통화정책에 대한 기대로 상승세로 돌아서 마쳤다. 23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2.40포인트(0.21%) 상승한 24,886.8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8.85포인트(0.32%) 오른 2,733.2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7.50포인트(0.64%) 높은 7,425.96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미·중 무역갈등 완화에 영국 증시 사상 최고치 기록[ 2018.05.23 09:22 AM ]

22일 유럽 주요국 증시는 미국과 중국 간 무역갈등을 완화하는 조치가 구체적으로 드러난 데 고무돼 상승세로 마감했다. 특히 영국 런던 증시는 전날에 이어 사상 최고치를 갱신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지수는 전날 새로운 역사를 쓴 데 이어 이날도 강세를 보이면서 전날보다 0.23% 오른 7,877.45로 장을 마감해 사상 최고치를 새로 세웠다. 이날 FTSE 100 지수는 7,903.50까지 치솟아 주내에 8천 선을 넘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을 부추겼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中·北 불확실성 재부상…다우 0.72% 하락 마감[ 2018.05.23 09:18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북한과 미국의 정상회담 불확실성 및 중국과 무역협상 우려의 재부상 등으로 소폭 하락했다. 22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78.88포인트(0.72%) 하락한 24,834.4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8.57포인트(0.31%) 내린 2,724.4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5.58포인트(0.21%) 내린 7,378.46에 장을 마감했다. 업종별로는 규제 완화 기대에 힘입어 금융주가 0.59% 오르며 가장 선방했다. 에너지주가 1.28% 떨어져 가장 부진했다. 재료 분야도 0.91% 하락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국제유가 급등세 속 일제히 상승…英 사상 최고치[ 2018.05.18 09:42 AM ]

유럽 주요국 증시가 17일(현지시간) 일제히 올랐다. 이날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 종가보다 0.70% 상승한 7,787.97로 거래를 마쳐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프랑스 파리의 CAC 40 지수는 0.98% 뛴 5,621.92로 장을 마감, 올해 들어 최고치로 치솟았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 역시 0.91% 상승한 13,114.61로 종료됐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트럼프 무역협상 비관…다우 0.22% 하락 마감[ 2018.05.18 09:39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의 무역협상에 대한 비관적인 발언을 내놓은 데 따라 내렸다. 17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4.95포인트(0.22%) 하락한 24,713.98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33포인트(0.09%) 내린 2,720.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5.82포인트(0.21%) 낮은 7,382.47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기업 실적개선 등 힘입어 소폭 상승세[ 2018.05.17 09:25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16일(현지시간) 개별기업 실적 호조 등에 힘입어 대부분 소폭 상승세를 나타냈다. 이날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 종가보다 0.15% 오른 7,734.20으로 거래를 마쳐 지난 1월 중순 기록한 사상 최고점에 근접했다. 소프트웨어 회사인 마이크로 소프트는 4천만 달러 규모의 새 라이선스 계약 체결로 상반기 매출이 개선될 수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주가가 6.2% 급등, 전체 시장을 이끌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北 불확실성에도 강세…다우 0.25% 상승 마감[ 2018.05.17 09:23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북한 관련 정치 불확실성과 미국 국채금리의 추가 상승에도 주요 기업의 실적 호조 등에 힘입어 올랐다. 16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62.52포인트(0.25%) 상승한 24,768.9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1.01포인트(0.41%) 높은 2,722.4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6.67포인트(0.63%) 오른 7,398.30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유럽증시, 미중 무역관계 불확실성 속 혼조세[ 2018.05.16 09:37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15일(현지시간) 혼조세를 나타냈다.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상황의 불확실성 등이 시장에 영향을 미쳤다. 이날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 종가보다 0.16% 오른 7,722.98로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지난 4개월 간 가장 높았다. 정유 회사들의 주가가 상승한 반면 보다폰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美 국채금리 상승 부담…다우 0.78% 하락 마감[ 2018.05.16 09:35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국채금리의 상승과 주요 소매 기업의 실적 부진, 북한 관련 불확실성 등으로 내렸다. 15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93.00포인트(0.78%) 하락한 24,706.4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8.68포인트(0.68%) 내린 2,711.4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9.69포인트(0.81%) 낮은 7,351.63에 장을 마감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중동·이탈리아 정세 주시 혼조세 마감[ 2018.05.15 09:37 AM ]

이스라엘 주재 미국 대사관의 예루살렘 이전으로 중동 정세가 불안정한 가운데, 유럽 증시는 14일(현지시간) 혼조세를 보이며 장을 마감했다. 이날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거래일 종가보다 0.18% 떨어진 7,710.98로 거래를 마쳤고, 프랑스 파리의 CAC 40 지수는 0.02% 떨어진 5,540.68로 장을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0.18% 하락한 12,977.71로 거래를 끝냈다. 반면에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는 전거래일 종가보다 0.02% 오른 3,566.23으로 마감했다. 이날 유럽 주식시장은 미국의 이스라엘 대사관의 예루살렘 이전을 둘러싼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분쟁과 이탈리아 연정협상 타결을 주시하며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미·중 무역협상 기대…다우 0.27% 상승 마감[ 2018.05.15 09:35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에 대한 낙관론이 부상한 데 따라 소폭 상승 마감했다. 14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68.24포인트(0.27%) 상승한 24,899.4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41포인트(0.09%) 오른 2,730.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8.43포인트(0.11%) 상승한 7,411.32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이날까지 8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금리인상 압박 완화에 상승…런던 0.5%↑[ 2018.05.11 09:42 AM ]

유럽 주요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영란은행(BOE)의 금리 동결 결정 등에 따라 소폭 상승했다.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날 종가보다 0.50% 상승한 7,700.97로 장을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증시의 DAX 지수도 전날보다 0.62% 오른 13,022.87을 기록, 올해 2월 이후 처음으로 1만3천포인트를 회복했다.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스위스, 국가 보증 가상화폐 'e-프랑' 가능성 논의

스웨덴에 이어 스위스 정부도 국가가 보증하는 가상화폐의 발행 가능성에 대해 공론화에

韓 '4차산업혁명 신기술' 블록체인·양자통신 수준 최하위

우리나라의 블록체인·양자정보통신 등 새 융합기반 기술 수준이 주요국 가운데 가장 낮다는 전문가 평가가

걷거나 뛰면 가상화폐 적립…코인스텝 앱 출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CLC 파운데이션은 15일 걷거나 뛰는 등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면 그만큼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워너원 박지훈·황민현·배진영, 스페셜 포토 공개…"물오른 비주얼"

그룹 워너원 박지훈, 황민현, 배진영의 스페셜 앨범 사진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소미, 발랄한 성숙美…"미모 포텐 폭발"

소미가 산뜻한 단발로 스타일 변신에 성공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빈, 11년 만에 홀로서기…6월 첫 솔로앨범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유빈(30)이 솔로 앨범을 내고 데뷔 11년 만에 홀로서기 한다.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