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기자수첩

기자수첩

[기자의눈] 대통령의 불효[ 2016.11.30 02:53 PM ]

효의 근본은 자식이 두 가지 방향으로 행동하는데 있다. 적극적으로는 도덕적으로 좋은 일을 하거나 다른 사람을 돕는 일을 하고, 입신양명을 통하여 부모를 기쁘게 하는 것이며, 소극적으로는 명예를 훼손하거나 가문에 욕이 되는 일을 하지 않아 부모의 마음을 상하게 하지 않는 것이다.

[기자수첩] 최순실 국정농단의 사회경제적 쇼크[ 2016.11.07 04:37 PM ]

우리나라는 지금 엄청난 정치혼란에 빠져있을 뿐만 아니라 경제적으로도 심상찮은 위기상황에 직면해 있다. 경제성장이 내수와 수출 모두 줄어들고 있고 전략적 수출품목 모두 서출이 하향곡선을 그리고 있다. 그 결과 금년 내내 분기별 성장지표는 호전될 줄을 모르고 4/4분기 경제는 0%성장이 예측되기도 하는 상황에 놓여 있다.

[기자의 눈] '대림산업 이해욱 부회장 논란'은 비판만으로 끝나나[ 2016.04.12 07:32 PM ]

최근 대림산업 이해욱 부회장이 '갑질 논란'으로 여론의 큰 질타를 받고 있다. 그는 지난 5일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로부터 서울 서부지검에 폭행 등의 혐의로 고발당했다. 처음 이 사건을 알게 됐을 때, "또 고위직에 있는 분이 밑 사람을 짓밟았군"이라는 생각만 했다. 그러나 자세한 그의 행위들을 들여다보니, 충격적이였다. 욕설 뿐만 아니라 상습적인 폭언과 폭행이 난무했던 것. 그는 운전 중인 운전기사의 뒷통수를 때리기도 했다고 한다.

KB금융 등 시중 6개 은행 금리담합? "이젠 은행도 못믿어"[ 2016.02.17 11:52 AM ]

공정거래위원회가 시중은행들이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를 담합했다고 잠정 결론내렸다. 내노라하는 대형은행 6개가 담합의혹을 받자 당국이 46개월간 장기조사 끝에 내놓은 결론이다. 과거 금융권 신뢰도에 금이 가게 했던 KB사태는 내부의 권력타툼으로 인핸 이미지 손상이지만 이번 금리담합은 소비자에게 직접적인 타격을 입혔다는 점에서 은행권 신뢰 손상에 대한 우려가 크다.

[기자수첩] 前 사장의 금품 수수·뇌물공여..잡음 많은 KT&G[ 2015.12.23 03:36 PM ]

KT&G는 시끄러운 잡음을 일으킬 때가 많아 왔다.

[기자수첩] 해도 너무한 이랜드의 베끼기 행위[ 2015.12.15 10:56 AM ]

이랜드가 자꾸 표절을 한다.

-

위기에 빠진 일본 민주주의, 그리고 닮아가는 한국[ 2015.08.07 06:18 PM ]

사전적 의미는 다르다. 사전에서 왕따는 "집단 따돌림", 이지매는 "집단 괴롭힘"으로 정의해 이지매를 좀 더 가학적인 개념으로 다루고 있다. 하지만 따돌리는 행위 역사 괴롭힘의 한 형태로 볼 수 있기에 국내 매체에선 명확하게 구분해서 사용하진 않는다. '왕따'로 표현되는 사례 역시 높은 폭력성과 범죄 성향을 보이는 경우가 많다.

-

한국 세월호와 중국 동방의 별 사고는 닮은 꼴, 누가 누구를 따라가는 걸까?[ 2015.06.04 05:10 PM ]

양쯔강 여객선 침몰 사건은 세월호 참사의 모습과 겹치는 점이 많다. 탑승자 수가 456명으로 세월호의 476명과 비슷하며, 수차례 불법 개조를 했다는 점이 같다. 순식간에 침몰한 탓에 속수무책이 되어 에어포켓(공기층)에 기대를 거는 한심한 모습도 닮았고, 탐승자가 수장된 반면 선장과 승무원은 멀쩡히 살아있다는 점도. 안타깝지만 별다를 바가 없다.

-

[기자수첩] 동아줄 끝에 있는 건 희망이 아닌 극단주의와 선동[ 2015.05.27 04:49 PM ]

우린 모두 먹고살 걱정에 떠밀려 동아줄에 매달렸다. 이 동아줄 끝에 희망이 있을 거라 생각했을 거다. 하지만 자신도 모르는 새 줄에 이끌려 엉뚱한 사람에게 돌을 던지고 있었던 걸지도 모른다. 극단에서 극단을 미워하고 있는 이유를 다시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문제는 사람이 아니라 경제다.

-

욕설이 표현의 자유로 인정받을 수 있을까?[ 2015.03.26 03:13 PM ]

흔히 '표현의 자유'는 권리이며 민주주의의 필수불가결한 기본권이라고 한다. 개인의 의사표현이 권력의 억압으로부터 자유롭다는 것은 민주주의가 뿌리내리는 최소한의 요건으로 볼 수 있기 때문이다. 개인의 의사가 모여서 여론이 형성되고, 여론이 커져 공론이 되면 개인의 의사도 국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취재수첩]증선위 제재조치 무시한 효성, 버티면 그만?[ 2015.01.29 01:31 PM ]

최근 경제개혁연대는 감독당국의 제재조치를 무시하는 효성과 조석래 회장에 대해 "엄중히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경제개혁연대는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조석래 회장과 이상운 부회장은 효성의 대표이사직에서 즉각 사임할 것을 촉구한다"

[기자수첩]30년 넘게 물값 '한번' 안낸 OB맥주[ 2015.01.25 10:04 AM ]

지난 20일 OB맥주가 '물값'을 내지 않았다는 소식이 들렸다. 몇십년 동안 열심히 물은 썼는데, 그에 대한 값은 지불하지 않았다는 내용이었다. 그것도 37년 동안. 물을 쓰면 돈을 내야만 한다. 이건 '상식'인데, 한 주류 회사가 이 문제를 그냥 넘겼

청년 구직자 열정 등치는 행태 뿌리 뽑아야[ 2015.01.14 09:54 AM ]

정부가 수습·인턴 직원이나 아르바이트생에게 턱없이 낮은 임금을 주는 관행이 만연한 의류·패션 디자인 업체 등을 상대로 고강도 근로감독에 나선다고 한다.

[옴부즈맨 칼럼] 언론으로서 한류를 통해 세계에 한국을 알리기를[ 2014.01.23 04:43 PM ]

2012년도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전세계를 강타할 때, 한류라는 단어는 아시아를 넘어서 세계를 향해 나아갔습니다. 그리고 2014년인 지금, 한류는 단순히 케이팝을 넣어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문화 컨텐츠로 그 영역을 확장시켰고, 이제는 세계인이

[특집] 연말정산더보기

허위 기부금 영수증 발급 사찰 주지에 징역 3년 선고

허위 기부금 영수증 발급 사찰 주지에 징역 3년 선고

연말정산 과정에서 가짜 기부금 영수증 수백장을 발급해 부당하게 세액을 공제받도

연말정산

13월의 보너스 제대로 받으려면?...카드 사용액 꼼꼼히 챙기세요

연말정산 시즌이 돌아왔다. 세금 폭탄은 피하고 13월의 보너스를 챙기려면 자신에게

15일부터 시작하는 연말정산서비스... 13월의 보너스 VS 폭탄

15일부터 시작하는 연말정산서비스... 13월의 보너스 VS 폭탄

취순실 국정농단과 고병원성 조류독감 에 어수선하고 급등하는 물가로 인해 침울 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이효리,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눈길'

컴백을 앞두고 있는 가수 이효리의 뷰티 화보가 공개되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無피처링&정오 공개" 태연 첫 정규가 갖는 의미

태연은 28일 정오 새 앨범 'My Voice'(마이 보이스) 발매를 앞두고 트랙리스트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봉준호감독 夏시장 평정? 600억 '옥자' 6월 개봉설

봉준호 감독의 신작 영화 '옥자(봉준호 감독)'의 연내 공개가 결정된 가운데, 6월 극장에서도...

정치·사회더보기

17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 때 상임위 불참을 선언한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자리가 빈자리로 남아 있다. 2017.2.17

법사위·직권상정·黃권한대행…'첩첩산중' 특검 연장법안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활동 기한을 연장하는 법안을 두고 여야가 '강 대 강' 대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오른쪽)와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성공회대학교 성미가엘성당에서 열린 故 신영복 선생 1주기 추모식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 2017.1.15

대연정논쟁 2라운드…文 "분노 빠졌다" 安 "소신대로 말하겠다"

안희정 충남지사의 '대연정 발언'으로 분출됐던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두 '적자'간 논쟁이 당 대선후보 경

바른정당 대선주자인 유승민 의원(오른쪽)이 20일 오전 서울 구로구에 있는 '실버택배' 사업단을 방문, 1일 택배 체험을 하고 있다. 2017.2.20

"차별화로 승부"…범여주자들, 공약 따라 '맞춤형' 현장행보

범여권 대선주자들이 20일 저마다 차별화된 정책화두를 띄우고 그에 걸맞은 '맞춤형 현장행보'에 일제히 나섰다

 3일 오전 서울 용산구의 한 KEB하나은행 ATM 앞에 금융거래 일시중단 안내문이 붙어 있다.     옛 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의 정보기술(IT) 시스템을 통합하는 작업으로 인해 4일 0시부터 7일 6시까지 모든 금융거래 및 일부카드 서비스 이용이 제한된다. 자세한 내용은 하나카드 홈페이지(www.hanacard.co.kr)와 고객센터(☎1800-1111)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6.6.3

'단 3분만에' ATM서 현금 2억3천만원 털어 달아난 도둑

경기 용인의 한 대형마트에 설치된 은행 현금지급기(ATM)에서 억대의 현금이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창고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