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t counter code
  • 엔터테인먼트
  • 연예일반

씨엔블루, 최단기간 1위 기록 세우며 정상 등극!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1@jknews.co.kr   ar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신인 록밴드 CNBLUE(씨엔블루)가 신인 중 최단기간으로 데뷔 2주만에 지상파 음악프로그램 KBS 2TV ‘뮤직뱅크’에서 '외톨이야'로 1위를 차지했다.

데뷔 직후부터 각종 음반차트와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해왔던 CNBLUE는 이로써 온,오프라인, 방송차트을 석권하는 ‘천하통일’을 이루게 된 것.

신인가수가 데뷔 곡으로 2주 만에 ‘뮤직뱅크’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전례를 찾아보기 힘들다.

앞서 투애니원이 지난 7월 8일 첫번째 미니앨범 ‘I don't care’를 발표하고 9일만인 17일 ‘뮤직뱅크’에서 1위를 차지했지만, 투애니원은 이미 5월 ‘파이어’로 활동을 시작한 후 발표한 음반이다. 그러나 CNBLUE는 첫 음반 첫 타이틀곡으로 2주만에 1위를 차지해 의미가 더욱 깊다.

CNBLUE는 지난 14일 데뷔음반 ‘블루토리’를 발표하고 ‘외톨이야’로 활동하면서 각종 음악차트에서 ‘올킬’을 기록한데 이어 음악프로그램에서도 1위를 차지하면서 2010년 ‘대형 신인’으로 인정받게 됐다.

CNBLUE는 ‘블루돌풍’이라는 이름으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가운데 CF업계에서도 잇단 러브콜을 받으며 CF계 블루칩으로 떠올랐다.

데뷔 전부터 보컬 정용화의 드라마 ‘미남이시네요’ 출연으로 관심을 모았던 CNBLUE는 음악계와 방송계, CF업계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어 한동안 ‘블루돌풍’이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FNC뮤직)

[관련기사]
씨엔블루, ‘외톨이야’ KBS 뮤직뱅크 K차트 첫 1위
티아라 소연, 신종플루 확진 판정…29일 뮤직뱅크 출연 취소
김종국, ‘가수’로 1년 3개월만에 컴백…“이 사람이다”
씨엔블루 ‘외톨이야’, 2AM 제치고 1위 ‘인기 돌풍’
씨엔블루, 사인회 마다 ‘구름팬’ 인기과시

talk 나도 한마디 | 0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ogin


0 / 600Bytes
로봇 방지용 보안코드 왼쪽 이미지를 입력해 주세요 (대소문자 구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