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싱가포르

싱가포르, '사회적 거리두기' 안지키면 벌금 850만원

싱가포르가 사회적 거리두기에 관련해 강력한 처벌 대책을 내놨다. 싱가포르 정부는 27일(현지시간)부터 공공장소에서 1미터 거리를 두지 않으면 1만 싱가포르 달러(약 850만원) 벌금 또는 최고 6개월 징역을 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럼프, 사회적 거리두기 4월 30일까지 연장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사태 관련 최악의 시나리오를 상정하여 사회적 거리 두기 가이드라인의 기한을 연장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9일(현지시간) 저녁 브리핑에서 "2주 뒤 사망자 숫자가 최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 G20서 코로나19 공동대응 촉구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20개국(G20) 정상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팬데믹으로 인한 세계 경제 타격을 회복하기 위해 거시경제적 대응과 국제적 협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일본

일본 외출자제 촉구···재택근무·백화점·영화관 휴업

일본 수도 도쿄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으로 도시 봉쇄 우려가 커지면서 일부 소비자들이 식품 등을 사재기하는 일들이 나타났다. 도쿄 지방 당국이 지난 23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각종 행사와 외..
트펌프 대통령 코로나19 구제금융안

미국 사상 최대 2조 달러 구제금융안 정식 통과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로 조성된 2조 달러의 코로나19 구제법안이 정식 통과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간) 하원을 통과한 경기부양책에 서명했다. 개인에 대한 일시불 지급, 실업 수당 ..
영국 은행

영국 부동산 시장, 거래 중단과 대출 축소로 업계 비상

영국이 코로나19 확산으로 부동산 시장 타격이 불가피해졌다. 파이낸셜 타임즈는 27일(현지시간) 은행과 장관들이 팬데믹 상황에서 가치평가에 미치는 영향와 경제위기 상황에서 이뤄지는 신용 및 대출 거래에 대해 우..
팬데믹

코로나19 팬데믹과 경제위기, 대공황 대비해야 할까

미국의 경제가 증시 폭락과 실업률 급증 등으로 위기에 직면한 가운데 대공황 및 금융위기 상황과 비교되곤 합니다. 골드만삭스는 2분기 미국 국내총생산이 24% 하락할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지금까지 내놓은 경제 ..

시진핑, G20서 코로나19 공동대응 촉구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20개국(G20) 정상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팬데믹으로 인한 세계 경제 타격을 회복하기 위해 거시경제적 대응과 국제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