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분변경 미니밴 '뉴 시에나' 국내 출시..가격은 인상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19 11:48:51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토요타 코리아(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프리미엄 미니 밴 '시에나(SIENNA)'를 국내 출시했다.

19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소재 강남전시장에서 '뉴 시에나' 포토세션이 진행됐다.

시에나는 2011년 11월 국내 처음 출시됐다. 럭셔리를 표방하고 있으며 이후 4000대 이상 판매됐다. 국내에서 작년 전년대비 48% 증가한 833대가 판매됐다. 총 등록대수(1560대)의 57%에 달하는 수준이다.

동급 유일의 2열 오토만 시트, 3열 파워 폴딩 시트, 듀얼 문루프 및 8개의 에어백이 탑재된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성능 등으로 수입차 프리미엄 미니밴의 선구자로 평가받는 모델이라고 전했다.

레저용 패밀리카로도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토요타 코리아는 예상하고 있으며 국내 가족 단위 고객층을 타깃으로 하고 있다. 국내에는 현대자동차 '스타렉스', 기이자동차 '카니발', 쉐보레 '올란도', 쌍용자동차 '코란도 투리스모' 등이 경쟁 차종이다.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전장·전폭·전고는 5095·1985·1790mm이다. 4륜의 전고는 1805mm이다. 축거는 3030mm. 2륜과 4륜의 공차중량은 각각 2120·2175이다. 승차정원은 7명.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대형 사다리꼴 라디에이터 그릴과 프론트 엔드의 하단 스포일러를 새롭게 적용해 입체적인 외관과 저중심의 와이드한 스탠스를 구현했다고 설명한다. 이를 통해 토요타 패밀리룩인 킨룩을 완성했고 더욱 모던한 외관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파워트레인은 기존과 동일하다. 301마력 V6 3.5L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됐다. 미니밴 최고수준의 출력이다. 최고 출력 301ps(6600rpm), 최대 토크 36.4ps(4700rpm)의 힘을발휘한다. 2륜과 4륜의 이산화탄소배출량은 각각 199·208g/km이다.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정부공인 표준연비는 각각 복합 8.6(도심 7.5 / 고속 10.3)km/ℓ, 복합 8.2(도심 7.2 / 고속 10.0)km/ℓ이다. 서스펜션은 전륜 맥퍼슨 스트럿, 후륜은 토션빔이다. 휠 & 타이어는 235/55R 18이다.

수입 미니밴 유일의 4륜구동 모델은 액티브 토크 컨트롤 시스템이 적용됐다. 전∙후륜에 적절한 토크 배분을 통해 핸들링이 안정적이며 노면 접지력이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타이어 펑크시에도 일정거리를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런-플랫 타이어를 장착하고 있다.

안전사양과 관련해서는 차선이탈 경고(LDA), 다이내믹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DRCC),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PCS), 오토매틱 하이빔(AHB)의 총 4가지 안전 예방 기술로 구성된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TSS)가 새롭게 적용됐다. 경사로 밀림 방지 장치(HAC)가 추가됐다. 이 외에도 동반석 시트쿠션 에어백까지 적용된 동급 최고 수준의 8 SRS 에어백, 사각지대 감지 장치(BSM), 후측방 경고 시스템(RCTA) 등은 전 모델 기본사양이다.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또한 신규 멀티미디어 시스템의 적용으로 직관적인 화면조작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며 USB 비디오 파일 재생, 미라캐스트 기능 등을 제공한다. 4개의 USB 충전포트가 마련됐다.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사진=박성민 기자>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기존의 시에나가 제공해 왔던 편의성과 활용성에 매력적인 외관 디자인과 안전장비까지 업그레이드 된 프리미엄 미니밴 뉴 시에나를 통해 최상의 안락함을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토요타 코리아>
<사진제공=토요타 코리아>

가격은 올랐다. VAT 포함 2륜구동 5440만원, 4륜구동 5720만원이다. 2륜과 4륜 각각 기존에는 5300만원, 5580만원이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보통사람 금융생활]더보기

주택

경제활동가구 월소득 476만원…소득격차 감소

최근 1년 사이 소득이 증가하고 소득 격차는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가 올랐음에도 총소득에서

취업

빚 있는 사회초년생 부채 1년 새 432만원 증가

빚 있는 20∼30대 사회초년생의 부채 규모가 최근 1년 사이 400만원 넘게 늘어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혼

직장인

서울 직장인 월 358만원 받아 246만원 사용

서울시 직장인은 평균 358만원을 월급으로 벌어 246만원을 쓰는 것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은 16일 발표한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