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네이버쇼핑 거래액 7조원…판매자 이윤 1.1조 돌파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6.12 14:14:47

네이버

네이버 쇼핑에서 판매자가 얻는 이윤이 지난해 기준으로 1조1천억 원을 넘겼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대 경영학과 유병준 교수 연구팀은 12일 펴낸 'D-커머스 리포트'에서 지난해 네이버 쇼핑 거래액을 약 7조원으로 추산했다. 이를 바탕으로 판매자들이 얻은 추계소득(매출액에서 주요경비를 공제한 후 남은 소득금액)은 9천800억 원으로 계산됐다.

여기에 절감비용(홈페이지 구축·월 사용료·통합결제 서비스 등 비용)이 770억 원, 간접홍보 1천240억 원을 더하면 네이버 쇼핑 판매자의 이윤은 1조1천810억 원에 달한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간접홍보 효과에 의한 방문은 24억8천만여건"이라며 "방문 유도를 위해 클릭당 50원을 지불한다고 가정하면 1천240억 원의 광고비용이 필요하며, 판매자는 단순히 네이버 쇼핑 이용만으로 이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네이버가 운영 중인 중소상공인 쇼핑몰인 '스마트스토어'의 경우 작년 기준 판매자의 연령대가 20대 이하 34.3%, 30대 38.3%로, 30대 이하의 비중이 70%를 넘겼다.

월간 거래액이 200만원을 밑도는 판매자의 이탈률은 56%에 달하지만, 월 거래액 200만~800만원 미만인 경우 이탈률이 평균 20%로 떨어지면서 '월 거래액 200만원'은 사업 지속 여부를 가르는 관문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됐다.

업종별 창업 1년 내 거래 발생률로는 출산·육아 분야가 64.8%로 가장 높았고, 여행·문화가 30%로 가장 낮았다. 업종별 사업 지속률은 가구·인테리어 분야가 67%로 1위를 차지했고, 여행·문화 분야가 42.6%로 최하위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트와이스, 7월 9일 컴백 확정…'눈길'

걸그룹 트와이스가 다음 달 9일 신곡 '댄스 더 나잇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로 컴백...

블랙핑크 '뚜두뚜두', 4일째 차트 올킬···MV 초고속 5천만뷰

블랙핑크가 4일째 차트 올킬을 이어가고 있어 화제다.

에이핑크, 7월 2일 컴백 확정…앨범명 'ONE & SIX

걸그룹 에이핑크가 7월 2일 음반 발매를 확정지으며, 본격 컴백을 알려 눈길을 끌었다.

이슈·특집[주52시간 시행 D-15]더보기

가게

주 52시간 단축에 유통·외식·전자·자동차 기업 기대 속 우려

7월부터 법정 최장 근로시간이 주당 52시간으로 단축됨에 따라 기업들은 업종별로 어떤 영향이 있을지 기대 속 우

근로시간

일자리 창출 효과 미지수…소득감소 우려도

다음 달 1일부터 시행하는 노동시간 단축은 이른바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

주52시간

노동시간 16시간 단축…'일과 삶' 지각변동 예상

앞으로 15일 뒤에 한주 최대 노동시간을 52시간으로 제한하는 개정 근로기준법이 시행된다. 기존 68시간이던 주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