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서 처음으로 '자두 아이스바' 내놓은 해태제과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4.18 17:59:19

해태제과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자두 아이스바'를 내놓는다고 지난 17일 전했다.

수박, 포도, 멜론, 딸기 등의 여름 과일은 있어왔으나, 자두는 첫 시도라고 한다.

국내 재배량도 적고 보관과 가공도 까다로웠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자두 원물로 만들었다"며 "자두를 농축한 과즙(8%)으로 생과일의 새콤달콤한 진한 맛을 살렸다"고 설명했다.

제품에 들어간 자두는 세계 최대 재배지인 칠레산이다.

고온건조한 고산지대라 당도가 2배 이상 높고 미네랄과 비타민도 풍부해 품질도 좋다고 전했다.

"수확한 즉시 착즙한 원물이라 상큼한 자두향이 그만큼 신선하다. 한입 깨어 물면 자두 특유의 새콤한 신맛이 진하다"며 "여기에 달콤한 사과 과즙으로 뒷맛을 받쳐 신맛이 더 도드라져 개운한 것도 강점"이라고 했다.

열량은 국내 빙과류 중 최저 수준(50Kcal)으로 낮췄다. 인공감미료를 최소화하고 원과의 당도를 최대한 살린 덕분이다. "시원한 아이스바지만 칼로리 걱정까지 없앤 웰빙 디저트로 손색없다"고 전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가벼운 디저트 하나도 고급을 선호하는 소비자의 입맛에 맞춘 제품"이라며 "그간 시도한 적 없던 자두를 넣은 생과일 아이스바로 선택의 폭은 넓히고 웰빙 디저트로 품질은 높였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한은, 韓 성장률 전망] 더보기

이주열

한은, 올해 성장률 전망 2.2%로 하향…"향후 여건도 낙관하기 어려워"

한국은행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하향조정했으며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1.1%에서

수출

금통위 의결문 '잠재성장률 수준 성장세' 빠지고 '日 수출규제' 추가

한국 경제 성장흐름이 당초 예상보다 둔화한 것으로 한국은행이 18일 진단했다. 금융통화위원회 의결문에

금값

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 사상 최고…금·은 ETN도 강세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 국내 금값이 18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美 스테이플스센터 입성…콘서트 생중계

그룹 몬스타엑스가 다음 달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스테이플스센터에 입성한다.

핑클 이진, 성유리 있는 버킷스튜디오와 전속계약

그룹 핑클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이진이 같은 그룹 성유리가 소속된 회사에 둥지를 틀었다.

새로운 시도 통할까…한국형 오컬트 히어로물 '사자'

악령을 쫓는 엑소시즘은 더는 낯선 소재는 아니다. 영화 '검은 사제들' '곡성' '사바하' 뿐만 아니라 드라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