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지현·김수현,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촬영 현장 공개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1@jknews.co.k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09.12.05 15:44:56

SBS 새 수목 드라마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연출 최문석 / 극본 이경희 / 제작 iHQ)의 초반 주역 김수현, 남지현이 드라마의 공식 트위터(http://twitterkr.com/snow_xmas)를 통해 생생한 촬영현장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2일과 3일 방송된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1, 2회 방송분을 통해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시청자를 울고, 웃게 만든 김수현, 남지현이 촬영 현장 속 다양한 모습으로 색다른 즐거움을 주고 있는 것.
 
쉬는 시간에 장난을 치거나, 깜찍한 표정과 포즈로 특유의 쾌활한 매력을 발산하는 남지현과, 남자다운 의젓함과 부드러운 미소를 짓는 김수현의 상반된 매력은 보는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든다. 드라마 속에서는 볼 수 없었던, 촬영장 비하인드 컷이 신선한 재미를 선사하는 것.

이와 더불어 공식 트위터(http://twitterkr.com/snow_xmas)에서는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를 통해 단번에 여심을 사로잡은 김수현의 시크, 반항, 애절 '완소 눈빛 3종세트', 남지현, 김수현의 투혼이 빛나는 '차가운 강물 입수 현장', 영화 포스터 버금가는 동화같은 스틸 등을 공개, 시청자와 드라마의 여운을 함께 느낀다. 
 <김수현의 ‘완소 눈빛 3종세트’>

한편,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의 공식 트위터에(http://twitterkr.com/snow_xmas)에서는 ‘드라마의 애칭 정하기 이벤트’를 진행하며, 시청자와 더욱 가깝게 소통하고 있다.
 
드라마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는 10대의 끝자락, 인생을 뒤흔들어 버린 첫사랑을 경험한 남녀의 운명을 넘는 사랑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한예슬, 고수, 선우선, 송종호, 조민수, 천호진 등이 출연한다. (사진=싸이더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기 신도시]더보기

신도시

3기 신도시 고양 창릉‧부천 대장에 짓는다...11만 가구 규모

정부가 고양시 창릉동, 부천시 대장동에 제3기 신도시가 들어선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런

김현미

3기 신도시 포함해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탄력적 공급해야

정부가 3기 신도시를 포함한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계획에 대한 입지를 모두 확정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수도권

도로

지하철 서부선 연장 '고양선' 신설…3차 신도시 철도·버스 확충

국토교통부는 7일 '3차 신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지하철 고양선(가칭) 신설 등 지구별 교통대책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