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싼타페 신형, 렌더링 '2월말 출시' 공개

By 이겨례 기자 2018.01.25 14:38:47



산타페

현대자동차는 6년 만에 풀체인지(완전변경)를 거친 신형 싼타페의 렌더링(rendering) 이미지를 25일 공개했다.

공개된 측면 이미지를 보면 신형 싼타페는 기존 모델보다 앞뒤가 길어졌고 A필러(앞창문과 운전석 창문 사이 기둥)가 뒤로 밀려 역동적인 느낌이 강조됐다. 헤드램프와 후방램프는 더 각진 형태로 바뀌었다.

심플하고 날렵한 캐릭터 라인(차체 옆면 가운데 수평으로 그은 선)과 전체적인 볼륨감이 조화를 이뤄 웅장하고 강인한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이미지를 구현했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실내 공간 역시 기존 모델보다 넓어졌으며 운전석 하차 시 유아가 차 안에 있는지를 감지해 알려주는 후석 승객 알림 기능, 후방교차충돌 보조(RCCA), 전방충돌방지 경고 및 보조(FCW·FCA) 등과 같은 일명 '캄테크'(인간 배려 기술)가 대거 적용됐다.

현대차는 2월 초부터 신형 싼타페에 대한 사전 계약을 받고 2월 말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