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상승 출발해 2,070대 강세…외국인은 7일째 '팔자’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9.05.17 09:54:17

코스피가 17일 상승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20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7.94포인트(0.38%) 오른 2,075.63을 가리켰다. 지수는 전장보다 13.88포인트(0.67%) 오른 2,081.57로 출발해 상승 폭을 일부 줄였다.

간밤 미국 증시가 상승한 영향을 받고 있다.

월마트 등 주요 기업이 실적 호조를 보이자 간밤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0.84%)와 나스닥지수(0.97%),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0.89%)가 일제히 올랐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반도체 업종을 중심으로 한 미국 대형 기술주의 강세가 우리 증시에도 우호적인 영향을 미쳤다"며 "미중 무역분쟁의 불확실성은 여전히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개별 종목 장세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이 527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502억원, 기관은 48억원을 각각 순매도했다. 이로써 외국인은 7거래일째 '팔자'를 이어가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는 삼성전자(0.48%), SK하이닉스(0.56%), 셀트리온(1.27%), LG화학(0.89%), 현대모비스(0.47%) 등이 올랐다. 현대차(-0.39%), LG생활건강(-1.29%) 등은 내렸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7.78포인트(1.08%) 오른 725.37을 나타냈다. 지수는 6.35포인트(0.88%) 오른 723.94로 개장해 오름세를 지속하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56억원, 외국인이 34억원을 각각 순매수했다. 기관은 27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1.46%), CJ ENM(1.51%), 신라젠(2.33%), 헬릭스미스(1.74%) 등 대부분이 올랐다. 시총 10위권 내에서는 메디톡스(-4.68%)만 내렸다.

코스피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안심전환대출]더보기

아파트

서민형 전환대출 신청...주택가 낮은 순대로 20조원 공급

주택담보대출을 연 1%대 장기·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게 하는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신청 접수가 16일

안심전환대출

[일문일답] 신규 구입목적 집단대출·중도금 대출 전환 불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금리 변동에 대한 부담이 있는 주택담보대출자들이 연 1%대의 고정금리로 환승할 좋은

대출

[일문일답]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요건과 상환방식

▲강화된 LTV 규제로 인해 원금 일부를 상환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대출신청액이 담보가액의 최대 70%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정동하, 미니앨범 발매…"폭발적인 가창력 담아"

밴드 부활 보컬 출신 정동하(39)가 17일 새 미니앨범을 발표해 눈길...

엑소 첸, 봄 이어 가을 컴백…다음달 두번째 앨범

그룹 엑소의 첸(27)이 봄에 이어 가을 새 앨범으로 컴백을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어반자카파 박용인, 데뷔 10년만에 첫 솔로앨범

혼성 보컬그룹 어반자카파 박용인(31)이 데뷔 10년 만에 첫 솔로 앨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