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전국 미분양 그래프

전국 미분양 감소세…준공 후 미분양 부담은 여전

전국의 미분양 주택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준공 후 미분양 주택 감소는 미미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이 총 3만9456호로 전월 4만3268호 대비 8.8%(3812..
아파트

3월 분양 예정된 아파트 중 실제 분양은 30%만

3월에 분양 예정된 아파트 중 실제로 30% 정도만 분양된 것으로 조사됐다. 직방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과 더불어 부동산 경기 침체 우려가 겹치면서 주택 분양 일정이 잇달아 조정에 따..
주택

4월부터 주택연금 가입 연령 55세부터 가능

내달 1일부터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주택연금 가입 연령을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4월부터 낮춘다고 30일 밝혔다. 본인 또는 배우자 중 한 명이 만 ..
전세가격 변동률

코로나19로 전세시장 안정될까

코로나19 여파로 전세시장 안정세가 이어질 지 주목된다. 27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전셋값은 전주대비 오름폭이 줄어든 0.03% 올랐다. 신도시와 경기·인천은 각각 0.01%, 0.03% 올랐..
아파트

'마용성'·'노도강'도 아파트값 상승 둔화

서울 강남권을 비롯해 '마용성'(마포·용산·성동구), '노도강'(노원·도봉·강북구) 등 강북의 아파트값 상승 폭이 일제히 둔화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금융시장 불안과 공시가격 인상에 따른 보유세..
분양

4월 분양시장, 5년 만에 3만 가구 이상 분양 예정

4월에 전국에서 3만5천여가구의 일반 분양이 예정돼있다. 26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내달 전국 56개 단지에서 총 3만5천880가구(아파트 기준, 임대 제외)가 일반에 분양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
주택

주택연금 가입, 내달부터 만 55세 넘으면 가능

다음 달부터는 부부 중 연장자가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부부 중 연장자의 나이가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을 가입해 시가 9억원 이하의 보유 주택에 살면서 평생 매월 일정액의 연금을 ..
아파트

4월 아파트 입주 물량 급감...서울은 73% 감소

다음 달 전국의 아파트 입주 물량이 3년11개월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직방에 따르면 내달 전국 입주 물량은 25개 단지 총 1만6천667가구로, 2017년 5월(1만2천18가구) 이후로 가장 적은..
아파트

코로나19에 서울 아파트값 상승도 멈췄다

서울 아파트값이 37주 만에 상승세를 멈췄다. 19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해 7월 이후 8개월여 만에 보합 전환했다. 정부의 12·16대책 이후 강남권 고가 아파트를 중심으로 매수세가 감..
아파트

서울 아파트 공시가격 13년 만에 최대 상승

올해 전국 아파트 등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작년에 비해 5.99%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정부가 15억 원 이상 고가 아파트의 공시가격을 집중적으로 끌어올려 서울은 14.75% 올랐다. 그중에서도 강남구는 25...
부동산

분양가 상한제 시행 3개월 연장

정부가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의 정비사업에 대한 유예기간을 내달 28일에서 7월 28일로 3개월 연장한다. 대신 정부와 서울시는 주요 재개발, 재건축 조합의 총회 등은 5월 말까지 미루게 할 방침이다...

코로나19로 전세시장 안정될까

전세가격 변동률
코로나19 여파로 전세시장 안정세가 이어질 지 주목된다. 27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전셋값은 전주대비 오름폭이 줄어든 0.03% 올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