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퀸’ 재희, 손은서 향해 돌변 '스토리 급변' 예고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jkn.co.k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2.10.24 08:20:56

MBC 특별기획드라마 '메이퀸'(극본:손영목 연출:백호민)의 재희(창희 역)가 180도 급변한 연기가 호평을 얻으며 스토리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극중 한지혜(해주 역)의 든든한 후원자이자 오랜 약혼자에서 갑자기 악역으로 돌변, 놀라움을 선사한데다 최근 방송분에서는 손은서(인화 분)에게 사랑을 고백하는 등 파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기 때문.
 
특히 자신이 증오하는 장도현 회장(이덕화 분)과 손을 잡는가 하면 그의 딸인 인화에게 기습키스까지 하는 장면이 전파를 타면서 시청자들은 눈을 의심할 정도였다.
 
하지만 창희의 변신이 자신의 아버지(김규철 분)가 해주의 의붓아버지(안내상 분)의 죽음과 연관되어 있어 해주를 포기하면서 진행되었다는 스토리가 더해지면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사고 있다.
 
시청자들은 "이유가 있는 악역 연기"라거나 "재희의 눈빛 자체가 바뀐 듯 하다"며 재희의 연기에 칭찬을 보내고 있다.
 
창희가 악역이 되면서 '메이퀸'의 스토리는 더욱 복잡해져 강산(김재원 분)과 해주의 관계가 급속히 가까워지는가 하면 인화 역시 창희에게 묘한 매력을 느끼게 됐다.
 
네 사람의 애정관계 외에도 금희(양미경 분)가 해주를 자신의 딸로 확신을 굳혀가고 기출과 창희 부자의 도현에 대한 숨겨진 증오심이 극에 달하는 등 여러 변수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거기에 인화의 오빠인 일문(윤종화 분)은 해주의 여동생 영주(정혜원 분)에게 외로움을 토로하며 접근하면서 또다른 커플의 탄생도 예고하고 있다.
 
동시간대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메이퀸’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샤이니 민호, 4월 15일 해병대 입대

그룹 샤이니의 민호(28)가 오는 4월 15일 입대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감우성-김하늘, JTBC '바람이 분다'서 멜로 호흡

배우 감우성(49)과 김하늘(41)이 JTBC 새 멜로드라마 '바람이 분다'로 만난다고 양측 소속사가

트와이스 일본 돔투어 화려한 개막…"꿈 이뤘어요"

그룹 트와이스의 일본 돔투어가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